대구시교육청, 취약계층 자녀 교육정보화 지원

대구시교육청은 취약계층 자녀의 정보교육 격차 해소를 위해 저소득층 450가구에 3억9천만 원의 예산을 투입해 컴퓨터를 지원한다.

이번 지원 대상은 초등학교 3학년부터 중학교 3학년 자녀를 둔 국민기초생활 생계․의료급여 수급자 중 지금까지 교육청으로부터 컴퓨터를 지원받은 적이 없고 소득인정액이 낮은 순으로 450가구를 선정했다.

또, 학생들의 정보교육을 위해 컴퓨터 외 인터넷 통신비 및 인터넷 통신사에서 유료로 제공하는 유해정보차단서비스도 함께 제공한다.

대구시교육청은 교육정보화 지원 사업의 일환으로 지난 5월 초・중학생이 생활하는 사회복지시설 26곳에도 149대의 컴퓨터를 지원했다.

추천기사

스페셜 그룹

대구 많이본 뉴스

중앙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