취업준비생으로 둔갑한 절도범…도서관에서 8차례 범행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취업준비생으로 둔갑한 절도범…도서관에서 8차례 범행

취업준비생인 척하며 도서관에서 자리를 비운 사람들의 소지품을 훔친 30대가 경찰에 붙잡혔다.

대구 중부경찰서는 절도 혐의로 A(34)씨를 불구속 입건했다고 12일 밝혔다.

A씨는 지난 7월 26일부터 약 한 달 반 동안 대구 일대 도서관을 돌며 모두 8차례에 걸쳐 다른 사람의 지갑 등 248만원 상당의 금품을 훔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에 따르면 직업이 없어 아르바이트 등으로 생계를 유지하던 A씨는 실제 도서관을 이용하러 온 취업준비생처럼 보이게 책가방을 들고다녔다.

자리에 앉아 공부를 하는 척 하며 주위를 염탐하다가 다른 도서관 이용자가 자리를 비우면 책상에 남겨둔 소지품을 훔쳐 달아났다.

경찰은 폐쇄회로(CC)TV 등을 분석해 지난달 20일 A씨를 중구의 한 노상에서 검거했다.

추천기사

스페셜 그룹

대구 많이본 뉴스

중앙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