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도 저출생극복위원회' 출범

저출생 진단과 대응책 모색

저출생극복 위원회 출범(경북도 제공)

저출생극복 위원회 출범(경북도 제공)

경상북도 민선 7기 도정 4대 목표 중 하나인 '아이 행복한 젊은 경북' 실현을 주도할 '경북도 저출생극복 위원회'가 6일 출범식을 갖고 공식적인 활동을 시작했다.

저출생극복 위원회(이철우 지사, 김희정 변호사 공동 위원장)는 보육아동과 학계, 언론계, 종교계, 시민단체 등 각 분야별 전문가 54명으로 구성됐다.

위원회는 장기 우려가 있는 초저출생 현상과 사회적 인구 유출에 효과적으로 대응하는 도단위 인구정책을 종합적으로 기획하고 모델 개발, 저출생 극복 도민의견 수렴 등 정책 자문 역할을 하게 된다.

위원회는 분기별로 1회 정례회 열고 저출산 극복 문제를 다룬다.

이철우 지사는 " 저출생 문제는 지역의 난제이자 국가적인 과제"라며 "위원회 활동을 계기로 아이 키우기 행복한 경북형 보육환경을 조성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추천기사

스페셜 그룹

대구 많이본 뉴스

중앙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