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GIST 교수·학생, '포스코사이언스펠로' 선정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DGIST 교수·학생, '포스코사이언스펠로' 선정

DGIST 뇌·인지과학전공 서진수 교수와 박사과정 황현정 씨

DGIST 뇌·인지과학전공 서진수 교수와 박사과정 황현정 씨
DGIST(총장 손상혁)는 뇌·인지과학전공 서진수 교수와 황현정 박사과정 학생이 포스코청암재단이 선발하는 ‘제10기 포스코사이언스펠로’ 생명과학 분야 신진교수 및 박사과정생에 각각 선정됐다고 7일 밝혔다.

뇌신경과학 분야 연구자인 서진수 교수는 ‘알츠하이머 연관 유전적 변이가 인간 뇌신경세포의 초기 발생 및 활성에 미치는 영향과 기전 규명’을 연구 주제로 생명과학 분야 신진교수로 선정됐다.

서 교수는 지난 6월 APOE4 유전적 변이가 뇌 세포군 특이적 역할을 통해 알츠하이머성 치매를 유발한다는 사실을 세계 최초로 규명해 뇌 신경과학 분야 세계적 학술지 뉴런(Neuron)에 발표했으며, 앞으로 포스코청암재단으로부터 2년간 총 7천여만원의 연구비를 지원받아 관련 분야 연구를 수행할 계획이다.

뇌·인지과학전공 서진수 교수는 “유도만능줄기세포 및 유전체 편집 기술을 활용해 질병 연관 유전적 변이들의 병리적 역할을 규명하고, 이들이 노화와 어떠한 상호작용으로 알츠하이머성 치매를 유발하는지에 대한 연구를 수행하겠다”고 말했다.

DGIST 학생으로서는 처음으로 포스코사이언스펠로에 선정된 뇌·인지과학전공 박사과정 황현정 씨는 ‘신경행동 가소성의 통합적 이해’를 연구 주제로 생명과학 분야 박사과정생으로 선정됐다.

황 씨는 예쁜꼬마선충의 페로몬 기피 행동을 통해 신경행동 가소성의 원리를 연구하고 있으며, 포스코청암재단으로부터 3년간 총 7천5백만원의 연구비를 지원받아 관련 연구를 수행할 예정이다.

추천기사

스페셜 그룹

대구 많이본 뉴스

중앙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