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명흠 대구은행장 직무대행 검찰 조사..자회사에 자녀 채용 청탁 의혹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박명흠 대구은행장 직무대행 검찰 조사..자회사에 자녀 채용 청탁 의혹

박명흠 대구은행장 직무대행. (사진=DGB금융그룹 제공)

박명흠 대구은행장 직무대행. (사진=DGB금융그룹 제공)
DGB금융지주 자회사인 DGB캐피탈 채용 비리 의혹과 관련해 박명흠 대구은행장 직무대행이 검찰 조사를 받은 것으로 확인됐다.

대구지검 특수부는 8일 "지난달 31일 박 은행장 직무대행을 불러 조사했다"고 밝혔다.

검찰은 박 대행의 아들이 DGB캐피탈에 입사하는 과정에서 당시 DGB금융지주 리스크관리본부장이었던 박 대행이 영향력을 행사했는지 추궁한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채용 청탁자 대부분이 기소되지 않은 대구은행 채용 비리 사건과 달리 이번 사건에서는 박 대행이 사법 처리될 가능성을 배제할 수 없다.

당시 박 대행이 자회사에 업무상 영향력을 행사할 수 있는 위치였던 만큼 기존 채용 비리 청탁자 사례와 결이 다르다는 분석이 나오고 있다.

검찰 관계자는 "소환 당시에는 참고인 신분으로 박 대행을 불러 조사했다"며 "수사 중인 사안이라 박 대행이 이후 피의자 신분으로 전환됐는지 여부는 알려줄 수 없다"고 말했다.

추천기사

스페셜 그룹

대구 많이본 뉴스

중앙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