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거공보물 허위 기재' 혐의 최기문 영천시장 6일 검찰 소환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선거공보물 허위 기재' 혐의 최기문 영천시장 6일 검찰 소환

6.13 지방선거에서 선거공보물에 허위 내용을 기재한 혐의를 받는 최기문 영천시장이 6일 검찰에 소환된다.

대구지검 공안부(부장검사 김성동)는 "공직선거법 위반 혐의로 최 시장을 불러 조사할 예정"이라고 5일 밝혔다.

최 시장은 지난 6.13 지방선거 기간 동안 허위 사실이 적힌 공보물 약 4만 9000부를 유권자에게 발송한 혐의를 받고 있다.

앞서 최 시장은 이러한 혐의로 경북도 선관위에 고발돼 경찰 조사를 받아왔다.

추천기사

스페셜 그룹

대구 많이본 뉴스

중앙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