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연탄 입찰 비리 의혹, 대구 염색공단 압수수색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유연탄 입찰 비리 의혹, 대구 염색공단 압수수색

대구 염색산업단지관리공단의 입찰 비리 의혹을 수사 중인 경찰이 염색공단 이사장실을 압수수색 했다.

6일 대구 서부경찰서에 따르면 경찰은 이날 오전 9시 30분부터 약 한 시간 동안 이사장실에서 입찰 관련 서류와 이사장 명의로 된 휴대전화 등 증거품을 압수했다.

김이진 이사장은 수입 유연탄 24만t을 공개 입찰하는 과정에서 특정 업체가 낙찰받을 수 있게 도운 혐의(입찰방해)를 받고 있다.

경찰은 또 김 이사장이 약품 납품업체로부터 발전기금 명목으로 3억여원을 상납받았다는 의혹에 대해서도 조사하고 있다.

경찰은 조만간 김 이사장을 불러 조사를 벌일 방침이다.

추천기사

스페셜 그룹

대구 많이본 뉴스

중앙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