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 6개 야당, "연동형 비례대표제 도입하라"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대구 6개 야당, "연동형 비례대표제 도입하라"

6일 대구지역 6개 야당이 연동형비례대표제 도입을 촉구하는 기자회견을 열었다(사진=정의당 제공)

6일 대구지역 6개 야당이 연동형비례대표제 도입을 촉구하는 기자회견을 열었다(사진=정의당 제공)
바른미래당과 정의당 등 대구지역 6개 군소야당과 시민단체가 6일 거대 양당을 싸잡아 비난하며 연동형 비례대표제 도입을 촉구했다.

정당과 단체는 이날 자유한국당 대구시당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여당은 대선 핵심공약인 연동형 비례대표제가 불리하다며 선거제도 개혁에 어깃장을 놓고 있다"며 "제1야당은 비례성 강화는 비껴간 채 도농복합형 선거구제만 주장하고 있다"고 비난했다.

이들은 "민의가 제대로 반영되지 않는 불공정한 정치구조를 바로잡는 게 시민들의 정치적 이익을 위한 일이다"면서 "시민의 요구를 수렴하기보다 손익 계산에 분주한 기득권 양당의 행태를 강력히 규탄한다"고 꼬집었다.

이어 "연동형 비례대표제 도입으로 정치개혁을 이루라는 시대 요구 앞에 거대 양당은 훼방꾼이 될 것인지, 개혁의 주체가 될 것인지 결정하라"고 덧붙했다.

추천기사

스페셜 그룹

대구 많이본 뉴스

중앙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