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남이공대 일본 IT 기업 취업반 전원 취업 확정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영남이공대 일본 IT 기업 취업반 전원 취업 확정

영남이공대 컴퓨터정보과 일본 IT 기업 취업반 25명 전원이 일본 도쿄소재 IT 기업 9곳에 취업이 확정됐다.

영남이공대는 정부에서 청년들의 해외 취업을 활성화하기 2016년부터 한국산업인력공단에서 주관하는 청해진대학사업에 3년 연속 선정되면서 학생들이 방학기간 동안 일본 현지 어학연수와 기업 현장 방문 등을 진행하며 적응력을 키워왔다.

영남이공대 일본 IT 기업 취업반은 일본 IT기업의 현장 실무에 바로 적용될 수 있는 프로젝트식 교육과정으로 지난 1년간 낮에는 매일 8시간씩 전공공부를 하고, 저녁에는 4시간씩 일본의 문화와 어학을 학습하는 강행군을 했다.

일본IT기업 취업반 진혜영 학생대표는 “고등학교 재학 때 일본에 대한 관심이 많아 일본 취업을 염두에 두고 학교와 학과를 선택했다"고 말했다.

문상호 지도교수는 “2014년 과정 개설이후 매년 합격생을 대상으로 합격노하우와 생활방식 등에 대한 조사를 통해 노하우를 축적하고 이를 바탕으로 체계적인 프로그램을 수립한 것이 성과를 내고 있다"고 밝혔다.

추천기사

스페셜 그룹

대구 많이본 뉴스

중앙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