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대·전남대, 제1회 영호남 교류 학술대회 연다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경북대·전남대, 제1회 영호남 교류 학술대회 연다

경북대 인문대학과 영남문화연구원, 전남대 인문대학, 호남학연구원 등은 18일 전남대에서 '제1회 영호남 교류 학술대회'를 연다.

'영호남의 지역 담론과 대학의 역할'을 주제로 영호남 지역학 연구와 지역 정체성 구축을 지역 담론이라는 창을 통해 살펴본다.

나아가 양 지역의 교류 협력과 상생 발전 방안을 대학의 역할이라는 장치를 통해 가능성을 성찰한다.

박구용 전남대 교수의 '전라도의 정치 현상학', 김규종 경북대 교수의 '인공지능에게 지역감정을 묻다', 한홍구 성공회대 교수의 '남북 분단과 동서 분열: 한국 현대사와 지역감정', 황지우 시인의 '지역감정, 그 숨어있는 절취선' 등 주제 발표가 진행된다.

지역학과 대학의 역할 등에 관한 종합 토론이 이어진다.

허정애 경북대 인문대학장은 "영호남을 대표하는 인문대학과 인문학연구소가 교류와 협력, 상생의 발전 방향을 구축하고자 기획한 학술의 장으로 상생의 한국적 미래상을 모색하는 데에도 많은 기여를 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추천기사

스페셜 그룹

대구 많이본 뉴스

중앙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