버스타고...만원으로...대구경북 여행가자!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버스타고...만원으로...대구경북 여행가자!

매주 2회(토·일), 서울·부산·수원 출발

18일 서울 강남역에서는 6대의 만원버스가 안동으로 출발했다.(사진=경북도 제공)

18일 서울 강남역에서는 6대의 만원버스가 안동으로 출발했다.(사진=경북도 제공)

'버스타고 만원으로 대구경북 여행 가~즈아!'

2020대구경북 관광의 해를 맞아 '버스타고 대구경북 여행' 이벤트가 18일부터 시작됐다.

이 행사는 만 원으로 버스를 타고 대구경북 구석구석 관광명소를 둘러보는 day-tour(당일여행)으로 관광은 물론 전통시장 장보기와 계절별 농산물 수확체험의 기회도 주어진다.

여행코스는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으로 대표되는 역사문화, 백두대간과 동해안의 아름다운 자연, 깔끔하고 맛있는 먹거리, 흥미있는 축제와 즐길거리 등 운행시기와 테마별로 다양하게 구성된다.

투어버스는 매주 2회(토,일) 서울 강남역과 수원역, 부산 서면역 등에서 출발하며 시범운영 기간(2월 말까지)을 거쳐 3월부터 본격 운영된다.

이철우 경북지사가 서울 강남역을 깜작 방문해 투어관광객들과 인사를 나누고 있다.(사진=경북도 제공)

이철우 경북지사가 서울 강남역을 깜작 방문해 투어관광객들과 인사를 나누고 있다.(사진=경북도 제공)

18일 첫 투어는 하회마을과 병산서원 등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을 둘러보는 안동 투어가 운영됐다.(예약인원 290여명)

둘째 날인 19일에는 신비의 가야문화와 딸기체험 즐길 수 있는 고령 투어가 각각 운영된다.

이철우 경북지사는 "2020 대구경북 관광의 해를 맞아 경북의 80여개 축제와 관광지를 연결하는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해 관광객들이 대구경북의 우수한 문화유산과 먹거리, 즐길거리를 경험하고 체험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추천기사

스페셜 그룹

대구 많이본 뉴스

중앙 많이 본 뉴스